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농협, 4일 마스크 공적물량 100만매로 확대 공급

편집국

@

기사입력 : 2020-03-04 09:21

[이동규 기자]
농협(회장 이성희) 하나로유통은 4일(수) 전국 하나로마트를 통해 마스크 100만매를 판매한다고 밝혔다.

농협은 ‘마스크 및 손소독제 긴급수급 조정조치’에 따라 마스크 공적물량을 일 55만장 수준 공급하는 것으로 계획되었으나, 지속적인 물량 확보 노력과 관계부처 공조 등으로 추가 물량을 확보하여 최대한 많은 물량을 시장에 공급하는데 집중하고 있다.

실제로 농협은 공적판매처 지정 이후 2월 27일(목)부터 3월3일(화)까지(6일간) 총 420만매의 마스크를 시장에 공급해왔다.

※ 그간 농협 마스크 공급 실적(420만매)

 2.27.(목) ~ 3.2.(일) : 전국 350만매

 3.3.(화) : 전국 70만매

3월 4일(수)에는 전일보다 30만매를 확대한 100만매를 전국 2219개 하나로마트를 통해 판매할 계획이다.

오후 2시부터 각 매장에서 판매를 시작하고, 1인당 5매 이내에서 제조업체 출고가격 그대로 판매(평균 1,100원대)한다는 방침이다.

※ 다만, 보건용 마스크 종류(필터원단, KF 등급 등)에 따라 가격 상이

농협은 구매 고객 줄서기 문제와 대기시간 증가 등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영업점별 번호표 배부, 잔여물량 공지 등의 다양한 방안를 검토·시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보다 많은 국민들이 공평하게 마스크를 구매할 수 있도록 반복 구매 등을 자제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각 지역별 하나로마트 위치 등 기타 자세한 사항은 농협하나로유통 홈페이지와 농협몰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