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NH농협은행도 재택근무 합류…28일부터 중앙·영업본부 직원 대상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0-02-27 18:49

NH농협은행 서대문 본점 / 사진= NH농협은행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라19)이 확산되면서 NH농협은행이 중앙본부(본점)와 지역영업본부 직원 대상으로 재택근무를 실시한다.

27일 NH농협은행 측은 "중앙본부와 영업본부 전 직원 대상으로 오는 28일부터 한시적 재택근무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종료시점은 별도 통보시까지다.

사무소별 필수인력 등을 고려해 총인원의 30% 이내 수준에서 1주(5영업일) 단위로 4개조를 편성해 재택근무가 이뤄지도록 한다.

또 재택근무 중 외출 등 개인용무는 금지된다.

이번 재택근무 대상에서 일선 영업점 직원은 제외된다.

NH농협은행 관계자는 "중앙본부 폐쇄 등 유사시 전행의 업무연속성 확보를 위한 선제적 예방조치"라고 밝혔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