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방통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관련 개인정보 붑법 유포 엄정 대응

오승혁 기자

osh0407@

기사입력 : 2020-02-11 13:19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진자 개인정보 담긴 공문서 등
온라인 속 무분별한 불법 유포, 관련 게시물 모니터링
사업자 협력 신속하게 삭제 조치, 수사의뢰 등 엄정 조치

[한국금융신문 오승혁 기자]
방송통신위원회와 한국인터넷진흥원이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에 대한 개인정보가 담긴 공문서 등이 온라인상에 유포되고 있는 상황 속에서 이와 관련된 게시물을 모니터링하고 정보통신망법에 따라 사업자에게 삭제를 요청하고 있다고 밝혔다.

방송통신위원회와 한국인터넷진흥원은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예방이나 방역활동과는 관계없는 개인정보가 온라인상에 불법적으로 유포되는 상황에 대응하여 집중적으로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탐지된 개인정보는 사업자와 협력하여 신속하게 삭제 조치하겠다고 말했다.

이 과정에서 개인정보 법령 위반사항이 발견되면 수사기관에 수사의뢰 등으로 엄정하게 조치할 예정이다.

방통위 측은 방역당국이 코로나바이러스와 관련하여 공개한 정보를 제외한 특정한 개인을 알아 볼 수 있는 개인정보를 유포하는 행위는 사생활 침해로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 있으므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질본이 제작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예방 수칙 및 중국 여행 시 주의사항/사진=질본



오승혁 기자 osh040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