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금융위 "아시아나항공, 빠르면 7월 매각 공고"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19-05-13 17:00

정부서울청사 금융위원회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아시아나항공 매각 작업이 빠르면 7월 공고를 내고 하반기에 본격화 될 전망이다.

이세훈 금융위원회 구조개선정책관은 13일 기업구조조정제도 점검 태스크포스(TF) 킥오프 회의 전 언론 브리핑을 통해 "아시아나항공 입찰 공고 준비까지는 앞으로 두 달 정도 걸릴 것"이라며 "빨리 진행되면 (입찰공고 시점이) 7월 정도로 보고 있다"고 밝혔다.

이세훈 정책관은 "현재 매각 주관사 선정이 끝나고 매도자 실사를 준비 중인데, 이 작업이 마무리되면 기본적 매각 구조를 짜게 되고, 이를 토대로 입찰 공고 단계로 넘어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금호아시아나그룹은 KDB산업은행에 아시아나항공 매각을 포함한 수정 자구계획안을 제출했다. 채권단은 아시아나항공 경영정상화에 1조7300억원(금호고속 브릿지론 1300억원 포함)을 투입하기로 했으며 연내 본계약 체결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