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금감원·기업은행, AI기반 보이스피싱 적발 앱 테스트 실시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19-03-17 12:00

18일부터 시범 운영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금융감독원과 IBK기업은행이 AI기반 보이스피싱 적발 앱 테스트를 실시한다.

금감원, 한국정보화진흥원, IBK기업은행은 인공진으 기술을 활용해 금융사기 전화를 실시간으로 차단하는 AI 앱을 공동 개발하고 18일부터 시범운영을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스마트폰에 앱을 설치하면 통화 내용을 실시간 분석하고 보이스피싱 사기 확률이 80%에 도달하면 사용자에게 경고 음성, 진동 알림을 제공해 피해를 예방한다.

이 서비스는 기업은행 고객을 대상으로 2~3개월간 시범적으로 운영한 이후 개선, 보완해 전 국민을 대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앱이 보이스피싱 피해예방을 위한 효과적인 수단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정확도 제고 등 시스템의 고도화 지속도 추진한다.

금감원은 "AI 앱은 통화 내용의 주요 키워드, 발화 패턴, 문맥 등을 파악, 피해사례와 비교 분석하여 금융사기 여부를 인지하는 방식으로정부기관 사칭의 고전적 방식은 물론 대출사기 등 첨단화·교묘화하는 보이스피싱 범죄의 선제적 차단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