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1박2일' 공식홈페이지, 게시판 속 멤버 교체 촉구글↑ "불법촬영 혐의, 터질게 터졌다"

신지연

sjy@

기사입력 : 2019-03-11 23:26

(사진: 공식홈페이지 게시판)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신지연 기자]
불법촬영 혐의를 받고 있는 정준영에게 비난이 폭주하고 있다.

11일 현재 KBS2 '1박2일' 고정 출연자 가수 정 씨에게 분노가 집중되고 있다.

같은 날 그가 여성과의 성적 행위를 무단으로 녹화하고 공유한 혐의를 받자 해당 방송 게시판에는 "당장 멤버를 바꿔라"라는 질타가 쏟아지는 상황.

특히 한 애청자는 "촬영 중에 핸드폰 만지는 등 태도가 불성실하더라"며 "진정성을 지적해도 무용지물. 터질 줄 알았다"며 분노했다.

한편 해당 방송측이 어떻게 수습을 할지 일각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신지연 기자 sjy@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