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경찰관 사망, 출동하다 참변 당해 "음주운전자…완전히 구겨져 망가진 차량"

신지연

sjy@

기사입력 : 2019-01-26 23:46

(사진: MBC 뉴스 캡처)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신지연 기자]
출동하다 참변을 당해 사망한 경찰관의 소식이 전해졌다.

26일 전북지방경찰청은 지난 25일 밤 박모(58) 경위와 국모(54) 경위가 신고를 받고 출동하던 중 승용차와 부딪히는 사고가 발생, 결국 박 경위가 사망해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순찰차를 운전하던 경찰관 국 경위와 승용차 운전자 손모(26)씨 역시 부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진 가운데 사고가 발생한 승용차가 이날 신고 접수가 들어온 차량이었다는 사실이 알려지며 충격을 안겼다.

이날 신고자는 손씨와 운전을 하던 중 시비가 발생했다고 신고를 했던 상황. 손씨가 차량을 몰고 현장을 떠나던 중 순찰차와 부딪히며 참혹한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로 인해 배수 아래로 떨어지며 처박힌 순찰차는 차량 앞부분이 형체를 알아보기 힘들 정도로 완전히 구겨진 바. 처참한 차량의 모습이 당시 사고의 심각함을 보여주기도 했다.

사고 발생 전 중앙선을 넘으며 아찔한 운전을 보여준 손씨가 음주운전이었다는 사실이 알려지며 분노를 더하고 있는 가운데 경찰은 손씨가 음주 단속 수치보다 낮은 수치지만 음주 상태였다고 설명했다.

안타깝게 세상을 떠난 박 경위를 향한 애도가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경찰 조사 결과에 귀추가 주목된다.

신지연 기자 sjy@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