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남양유업, 대리점주 장학금 누적 6억원 돌파

구혜린 기자

hrgu@

기사입력 : 2018-11-15 21:28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구혜린 기자]
남양유업이 대리점주 자녀에게 지원하는 장학금 누적 지원액이 6억원을 돌파했다고 15일 밝혔다.

남양유업은 유업계 최초로 대리점 장학금 복지제도 및 출산장려금 지원 정책을 마련했다. 지원 조건 및 혜택은 7년 이상 운영한 대리점주의 자녀에게 국내 대학 8학기간 등록금 50% 지원, 3자녀 이상 출산하는 대리점주에게는 매 출산 시마다 출산장려금 300만원을 지급하는 것이다.

장학금 복지제도 및 출산장려금 지원 정책이 마련된 2013년 6월 이후 현재까지 장학금 지원을 받은 대리점주 자녀는 모두 477명이다. 출산장려금은 17개 대리점에게 총 5100만원의 혜택이 돌아갔다.

이 밖에도 남양유업은 전국 대리점주와 소통하기 위해 매년 4회 이상 정기적으로 상생협의회를 진행해오고 있다. 영업 논의 안건과 대리점주의 애로사항을 적극 수렴해 영업정책에 반영하고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이정인 남양유업 이정인 대표이사는 "남양유업은 대리점주와의 지속적인 소통과 협력을 통해 업계에서 가장 모범적인 상생 경영문화를 만들었다"며 "앞으로도 상생 경영문화의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구혜린 기자 hrgu@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