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권영식 넷마블 대표, 지스타 2018 일일 현장운영자 나서

김승한 기자

shkim@

기사입력 : 2018-11-15 17:54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권영식 넷마블 대표가 지스타 현장 부스에서 관람객의 게임 시연을 도와주고 있다.

△권영식 넷마블 대표가 지스타 현장 부스에서 관람객의 게임 시연을 도와주고 있다.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승한 기자] 넷마블 경영진이 부산에서 개막한 국제게임전시회 ‘지스타 2018’에서 현장 부스 운영자로 참여해 이용자를 맞았다.

15일 권영식 대표를 비롯한 넷마블 경영진은 지스타 행사장 내 넷마블 부스에서 관람객과 만나 출품작을 소개하고 시연을 돕는 등 일일 현장 운영자로 나섰다고 밝혔다.

이날 현장 운영자로 나선 권영식 대표, 백영훈 부사장, 전동해 부사장은 부스를 찾은 관람객의 시연 진행을 돕고, 다양한 연령층의 이용자를 만나 게임에 대한 소감 및 애로사항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권영식 넷마블 대표는 “이번 넷마블의 지스타 출품작은 많은 이용자분들께 높은 기대를 받고 있는 만큼 현장의 목소리를 직접 들으며 소통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판단해 현장 운영자로 참여했다”며 “넷마블 기대신작의 핵심 콘텐츠와 현장에서 진행되는 풍성한 이벤트를 관람객분들이 충분히 즐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현재 넷마블은 다음달 6일 출시 예정인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을 비롯해 기대신작 ‘더 킹 오브 파이터즈 올스타’ ‘세븐나이츠2’ ‘A3: STILL ALIVE’ 등을 플레이할 수 있는 260여 대의 시연대를 마련하고, 참관객들이 직접 오픈형 무대로 오르는 참여형 이벤트를 다수 마련해 운영하고 있다.

김승한 기자 shkim@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오늘의 뉴스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