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한국투자증권, 중국 푸싱CMF와 IB업무 협약 체결

고영훈 기자

gyh@

기사입력 : 2017-12-22 10:55

한국투자증권과 푸싱CMF가 지난 5일 중국 푸싱그룹 본사에서 전략적 사업제휴(MOU)를 맺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왼쪽)탕빈(唐斌, William Tang) 푸싱CMF 동사장, 유상호 한국투자증권 사장/자료=한국투자증권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고영훈 기자]
한국투자증권은 중국 최대 투자금융사인 중국 푸싱그룹의 푸싱CMF(FOSUN China Momentum Fund, L.P.)와 투자은행(IB)업무 협업을 위한 전략적 사업제휴(MOU)를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양사는 중국 상해에 위치한 푸싱그룹 본사에서 MOU 체결식을 갖고 금융, 유통, 헬스케어, 인공지능(AI) 등 유망분야 기업을 대상으로 상장 전 지분투자(Pre-IPO), 인수금융(Buy-Out equity financing) 등 IB업무를 함께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한국투자증권은 미국, 캐나다, 중동의 유수 투자자가 참여한 중국 최고의 USD 사모펀드 운용사인 푸싱CMF와 협력함으로써 IB시장에서의 위상을 공고히 하고 글로벌 딜에 주관사 또는 자문사로 참여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유상호닫기유상호기사 모아보기 한국투자증권 사장은 “한국을 대표하는 IB 하우스로서 국내를 넘어 아시아 최고의 IB로 도약하기 위한 글로벌 네트워크 확장 노력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중국 푸싱CMF는 2016년 기준 총 관리자산 630억달러에 이르는 중국 최대 투자금융 그룹인 푸싱그룹(중국명 复星)의 해외전문 사모펀드(PEF)로 2013년에 결성된 10억달러 규모의 USD 펀드를 운용하고 있다.

고영훈 기자 gy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