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로버트 김, 오랜 후원자 김승연 회장 방문

김은지

webmaster@

기사입력 : 2016-09-29 20:23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은 29일 오후 서울 중구 한화빌딩에서 로버트 김 부부를 만나 환담을 나눴다. 한화그룹 제공

[한국금융신문 김은지 기자] 김승연닫기김승연기사 모아보기 한화그룹 회장이 29일 오후 서울 중구 한화빌딩에서 재미동포 로버트 김을 만나 환담을 나눴다. 로버트 김은 최근 출간한 ‘로버트 김의 편지’ 출판기념회를 위해 한국을 찾았으며, 어려운 시기 남몰래 도움을 주고 이번 책 출판 비용을 선뜻 내준 것에 대한 감사차 김승연 회장을 방문했다.

로버트 김은 1996년 미국 해군정보분석관으로 근무하던 당시 한국정부가 당연히 알고 있어야 하나 미국 정부가 한국 측에 알려주지 않은 정보 등을 주미대사관에 알려준 혐의로 체포돼 징역 9년에 보호관찰 3년형을 받았다.

당시 로버트 김에 대한 사연을 접한 김승연 회장은 가장의 부재로 어려운 상황에 처한 가족들의 생활비를 남몰래 지원했으며, 이를 계기로 두 사람의 인연이 시작됐다.

이 같은 미담은 2005년 보호관찰 집행정지로 자유의 몸이 된 뒤 한 라디오방송의 인터뷰에서 로버트 김이 지난 일들을 얘기하면서 알려졌다. 로버트 김은 당시 국제전화 인터뷰에서 “한화 김승연 회장께서 상당히 오랫동안 뒷바라지해 주셨다”고 밝힌 바 있다.

김승연 회장은 이날 “20년 전 선생님께서 겪은 고초를 언론으로 접하면서, 많은 국민들은 선생님께 ‘빚을 졌다’는 생각했고, 저 역시 작은 뜻을 전한 것도 그런 마음에서였다”는 소회를 전했다. 또한“조국에 대한 사랑과 관심을 담은 편지들을 모아 고국에서 출판하게 된 것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고 말했다.



김은지 기자 rdwrwd@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