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대구은행, 아버지 간 이식해준 여고생에 장학금

FN뉴스팀

webmaster@

기사입력 : 2015-10-26 16:35 최종수정 : 2015-10-27 09:31

지난 8월 수술 후 회복…깊은 효심에 격려

대구은행(은행장 박인규닫기박인규기사 모아보기·사진 왼쪽)이 아버지에게 간을 이식하며 깊은 효심을 보여준 대구 달서구 성산고등학교 2학년 남지공 양(사진 오른쪽)에게 장학금을 전달했다고 26일 밝혔다.

남 양은 지난 8월 간경화를 앓고 있는 아버지에게 간 이식을 결심하고 수술을 받았다. 남 양의 아버지는 집안 내력으로 앓던 간경화가 간암으로 악화될 조짐을 보이며 간 이식만이 치료방법이라는 진단을 받은 상태였다.

조직검사 결과 아버지와 남 양의 조직이 일치하자 남 양은 “아버지에게 간이식은 당연한 일”이라며 가족들의 만류에도 간이식을 결심했다. 8월 20일 진행된 간 이식 수술은 성공적으로 끝났고 남 양은 현재 건강을 회복하고 학업에 열중하고 있다.

박인규 대구은행장은 26일 성산고를 직접 찾아 어린나이에도 지극한 효심을 보여 귀감이 된 남 양에게 격려차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우동기 대구시교육감은 효행표창장을 전달했다.

남 양은 “해야 할 일을 했을 뿐인데 주위의 많은 칭찬과 격려에 더욱 빠르고 건강히 회복할 수 있었다”며 “제가 받은 사랑과 격려를 이웃에게 베풀 수 있는 큰사람이 되고 싶다”는 뜻을 전했다.

/대구 박민현 기자



FN뉴스팀 기자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