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양다리 의혹' 강타, 우주안의 동영상 실수 "최근 만남"…@태그까지 '꼼꼼'

서인경

inkyung@

기사입력 : 2019-08-02 02:44

(사진: 우주안 SNS)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서인경 기자]
레이싱 모델 우주안이 강타와의 과거 교제 사실을 인정했다.

1일 우주안은 자신의 SNS에 강타와 열애 시기에 촬영된 것으로 추정되는 영상을 업로드한 뒤 돌연 삭제, 이에 대해 "과거 연인이 맞다"라고 설명해 이목을 모았다.

앞서 그녀는 1일 새벽 자신의 SNS에 강타의 SNS 계정을 태그 하며 두 사람이 스킨십과 다정한 대화를 나누는 동영상을 게시한 뒤 삭제했다.

이후 두 사람의 열애설이 불거지자 그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은 "우주안과 강타가 과거 교제했던 사실은 맞으나 현재는 결별 상태"라고 설명했다.

그러나 같은 날 매체 마켓뉴스에선 강타와 배우 정유미의 2년 교제 보도를 전하며 혼란을 더욱 가중시켰다.

이에 대해 정유미 측과 강타 측 모두 부인, 두 사람이 단순 친분 관계임을 강조했다.

이와 관련해 우주안은 자신의 SNS에 "강타와 교제 중 지난해에 결별했으나 최근 다시 서로를 알아가고 있었다"라며 동영상 게시는 실수였음을 강조했다.

하지만 일각에선 우주안의 게시물 실수와 강타-정유미의 열애설이 동일한 날에 불거진 점을 지적, 그의 '양다리' 의혹을 제기하며 눈길을 끌었다.

서인경 기자 inkyung@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