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진옥동 신한은행장 "고객 퍼스트" 상반기 현장경영 마무리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19-04-30 10:23

서울·경기에서 대구·경북까지 한달간 중소·중견 고객기업 만나

진옥동 신한은행장(왼쪽)이 29일 진행한 대구·경북지역 현장 경영에서 글로벌 광섬유·신소재 제조업체 ㈜에스티아이를 방문해 서태일 대표이사(오른쪽)와 함께 생산 설비를 돌아보면서 의견을 나누고 있다. / 사진= 신한은행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진옥동 신한은행장이 대구·경북 지역을 마지막으로 중소·중견기업 고객 대표들과 만나는 현장경영을 마무리했다.

신한은행은 진옥동 행장이 지난 29일 대구광역시 수성구 소재 그랜드 호텔에서 대구·경북 지역의 중소·중견 기업고객 대표들을 초청해 오찬 세미나를 열었다고 30일 밝혔다.

이날 진행된 세미나에서 진옥동 행장은 대구·경북 지역 중소·중견기업 대표들과 함께 ‘2019년 국내외 경제 전망’ 강연을 듣고 현장의 의견을 나눴다.

진옥동 행장은 “어려운 경제 환경에서 위기의 순간을 기회로 만드는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기 위해 많은 고민을 하고 있다”며 “‘고객 퍼스트(First)’가 단순한 일회성 슬로건으로 끝나지 않도록 구체적인 방안을 준비하고 있으며 고객과 진정한 동반자가 되겠다”고 말했다.

진옥동 행장은 오찬 세미나 이후에 글로벌 광섬유·신소재 제조업체 ㈜에스티아이를 방문해 서태일 대표이사와 생산 설비를 함께 돌아보고 현장의 의견을 청취했다. ㈜에스티아이는 금형업체로 출발해 2008년 광소재 사업을 시작했으며 지난해 벤처기업협회로부터 글로벌 진출 및 연구개발 분야에서 최우수 기업으로 선정된 업체다.

진옥동 행장은 이달 2일 서울·경기지역을 시작으로 6일 대전·충청지역, 18일 호남지역, 23일 부산·울산·경남지역을 차례로 방문하고 대구·경북지역에서 올해 상반기 현장 경영을 마쳤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