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남양유업, 곰팡이 나온 어린이주스 '아이꼬야' 판매 중단

구혜린 기자

hrgu@

기사입력 : 2019-01-18 11:22

이물질이 발견된 '아이꼬야' 음료 패키지 절단면.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갈무리

[한국금융신문 구혜린 기자]
남양유업이 최근 자사 어린이주스 제품에서 곰팡이가 발견됐다는 소비자 신고에 대한 조치로 해당 제품 판매를 전면 중단하겠다고 18일 밝혔다.

판매를 중단하는 제품은 카토캔 용기를 사용한 '아이꼬야 우리아이주스' 제품이다. 남양유업 관계자는 "카토캔 자체가 상대적으로 외부 충격에 내구성이 부족해 배송 및 운송과정 중 제품 파손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했다"며 "위해 요소를 원천적으로 제거하기 위해 전면판매중단이라는 결정을 내렸다”고 말했다.

남양유업 측은 해당 제품에서 곰팡이가 발생한 이유에 대해 내/외부 전문기관과 함께 조사를 진행했으나, 제조과정 중에서는 어떠한 문제점도 발견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다만, 배송 및 운송과정 중 외부 충격으로 인해 핀홀(Pin Hole)현상이 발생했고, 이곳을 통해 내용물과 외부공기가 접촉하면서 곰팡이가 발생한 것으로 확인한 바 있다.

남양유업 이광범 대표는 "아기가 먹는 제품의 품질문제로 소비자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한다"며 "제조 과정상 어떤 문제점도 발견할 수 없었지만, 앞으로도 배송 및 운송과정 중에 유사한 사례가 발생할 수 있다고 판단해 문제점이 해결될 때까지 해당 제품의 판매 를 오늘부터 즉시 중단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이번 판매중단은 OEM제품 여부와 상관없이 소비자가 안전한 제품을 구입할 수 있도록 회사가 끝까지 책임지겠다는 의미"라며 "앞으로도 품질 문제에서 만큼은 어떠한 타협도 하지 않고 건강하고 안전한 제품을 공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미지 확대보기


구혜린 기자 hrgu@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유통·부동산 많이 본 기사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