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금융위, 신한금융지주 오렌지라이프 인수 승인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19-01-16 16:22

정부서울청사 금융위원회 / 사진= 금융위원회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신한금융지주가 오렌지라이프를 자회사로 편입한다.

금융위원회는 16일 오후 정례회의를 열고 신한금융지주가 신청한 오렌지라이프 자회사 편입 승인안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신한금융지주의 오렌지라이프(지분율 59.15%) 인수는 조용병 회장이 KB금융지주로부터 리딩 자리를 탈환할 빅딜 승부수로 꼽혔다.

이번 자회사 편입으로 신한금융지주는 은행, 카드에 편중된 그룹 포트폴리오에서 비은행 부문을 보강하는 효과를 거두게 됐다. 또 신한생명과 오렌지라이프를 합쳐 자산 규모가 60조원까지 커지면서 생보 업계 순위 5위로 부상해 입지도 달라진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