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ad

압구정 ‘현대2차’ 64평형, 25억원 오른 80억원에 거래 [일일 아파트 신고가]

장호성 기자

hs6776@

기사입력 : 2024-02-20 08:36 최종수정 : 2024-02-21 09:50

잠실 ‘갤러리아팰리스’ 244㎡타입, 14.3억원 뛴 53억원에 신고가 거래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압구정 ‘현대2차’ 64평형, 25억원 오른 80억원에 거래 [일일 아파트 신고가]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경기침체 장기화와 고금리 지속에도 불구하고 강남3구와 마포 등 고가 아파트가 밀집한 지역에서는 ‘그들이 사는 세상’이 펼쳐지고 있다. 종전 최고가에서 수십억 원이 훌쩍 뛴 거래도 심심찮게 발생하고 있는 것.

한국금융신문이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 및 부동산 실거래가 플랫폼 아파트투미 자료를 취합한 결과, 2월 20일 등록 기준 강남 ‘현대2차’ 211B㎡(64B평) 타입 13층은 지난 2월 8일, 종전 최고가에서 25억원 오른 80억원에 신고가로 거래됐다. 1976년 준공된 이 단지는 총 960세대, 13동 규모의 대단지 아파트로, 압구정3구역 내에서도 손꼽히는 재건축 대어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송파구 ‘갤러리아팰리스’ 244.731㎡타입(45층)은 지난 1월 26일, 종전 최고가에서 14억3000만원 오른 53억원에 신고가 거래됐다. 해당 타입의 종전 최고가 거래가 발생한 것은 2018년 8월이었다. 이 단지는 송파구 잠실동에 위치한 741세대, 3동 규모의 아파트다.

장호성 한국금융신문 기자 hs6776@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오늘의 뉴스

ad
ad
ad
ad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카드뉴스] 국립생태원과 함께 환경보호 활동 강화하는 KT&G
[카드뉴스] 신생아 특례 대출 조건, 한도, 금리, 신청방법 등 총정리...연 1%대, 최대 5억
[카드뉴스] 어닝시즌은 ‘실적발표기간’으로
[카드뉴스] 팝업 스토어? '반짝매장'으로
[카드뉴스] 버티포트? '수직 이착륙장', UAM '도심항공교통'으로 [1]

FT도서

더보기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