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이복현 금감원장 "공매도 집중 증권사 실태 점검 필요…검사 방안 준비중"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2-08-16 18:21

출입기자단 간담회…"특정 증권사 쏠림 없어야 하지 않나 생각" 언급

이복현 금융감독원장 / 사진제공= 금융감독원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이복현닫기이복현기사 모아보기 금융감독원장은 16일 "주식 하락 국면에 공매도가 집중됐던 기관이라든가 증권사에 대한 실태 점검은 필요하다고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원장은 이날 금감원 출입기자단 간담회에서 "(공매도 집중 기관 관련) 제재까지 이르지 않더라도 결국은 그 점검을 통해서 제도를 조금 더 효율적으로 개선할 부분이 있다면 결국은 필요하다면 검사까지 해야 되는 게 아닌가 생각하고 있다"며 "실제로 구체적으로 실태 점검 및 검사 방안을 지금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그는 '공매도가 왜 특정 증권사 보유 주식 내지는 어떤 특정 창구를 통해서 이렇게 주문이 몰리는 것인가, 기능이 있으면 다른 시장 참여자들도 많이 하겠다면 이렇게 쏠림이 없어야 되는 것 아닌가'라고 생각했다고 언급했다.

이 원장은 "단순 무차입 공매도도 법 위반이기 때문에 불법 공매도고 그 건에 대해서는 지금 거래소에서 상당히 많은 건수를 저희한테 이미 수십 건 이상을 이첩해 주셨다"며 "시장 교란 행위에 대해서는 좀 엄단할 측면이며 그런 이미 쌓여 있는 건에 대해서는 신속히 저희가 처리를 해야 될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검찰, 금융위랑도 밀접하게 보는 시각으로 반영해서 저희가 조사해 지금 반영하고 있고 필요하다면 패스트트랙도 해야할 수 있기 때문에 그런 것들을 검찰과도 협의 중"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최근 존 리 전 메리츠자산운용 대표, 강방천닫기강방천기사 모아보기 전 에셋플러스자산운용 회장이 투자 관련 의혹으로 금감원 조사를 받고 경영 일선에서 물러난 것과 관련 이 원장은 "결론적으로 말씀드리면 자산운용사 전반에 대한 검사 계획은 없다"고 말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