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핀크, 대출비교 서비스에 부산은행·전북은행 추가…제휴 42개사 확대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2-05-19 13:54

대환대출 서비스 출시 준비

핀크 대출비교 서비스에 BNK부산은행과 전북은행을 추가했다. /사진제공=핀크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핀크(대표 권영탁)가 대출비교 서비스에 BNK부산은행과 전북은행을 새롭게 추가하며 1금융권 상품 라인업을 한층 강화했다고 19일 밝혔다. 핀크는 제휴 금융사를 확충하면서 1년 만에 22개사에서 42개사로 두 배 가까이 증가했다.

핀크 대출비교 서비스에 합류한 금융기관은 1금융권 6개 은행을 비롯해 24개 저축은행과 8개 캐피탈, 4개 카드사 등 총 42개에 이른다. 지난달 말 기준 대출 비교 서비스의 누적 승인금액은 전년 동월 대비 433% 증가했으며, 누적 신청자수는 280% 증가했다.

핀크는 최근 급격한 금리 인상으로 힘든 소비자들이 기존의 높은 대출이자 부담을 덜 수 있도록 ‘대환대출 서비스(금리 갈아타기 서비스)’ 출시를 준비하고 있다. 핀크는 고객의 대출 현황을 조회 및 분석한 후 최적의 금리 조건을 제시하는 대환 대출 상품을 연계하여 제공할 계획이다.

핀크는 대출비교 서비스를 비롯해 소액 대출 서비스 ‘번개대출’를 제공하며 다양한 대출 니즈를 충족시키고 있다. 번개대출은 하나은행의 ‘생활비대출’과 대구은행의 ‘비상금대출’, 스마트저축은행의 ‘똑똑대출’ 등 3개의 라인업으로 구성돼 대출 신청부터 관리까지 원스탑으로 진행할 수 있다.

권영탁 핀크 대표는 “BNK부산은행과 전북은행이 합류함에 따라 1금융권 라인업을 한층 더 강화했다”며, “제휴사와 상품 포트폴리오를 지속적으로 추가하여 고객 개개인의 상황에 적합한 대출 상품을 제안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