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이창용 한은 총재, BIS 이사회 이사 선임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2-05-10 20:25

선출직 이사…임기 3년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 / 사진제공= 한국은행(2022.05.10)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한국은행은 이창용닫기이창용기사 모아보기 총재가 9일(현지시각) 스위스 바젤 국제결제은행(BIS) 본부에서 개최된 정례 'BIS 이사회(Board of Directors)'에서 이사로 선출됐다고 10일 밝혔다.

BIS 이사직 임기는 3년이다.

BIS 이사회는 BIS의 실질적 최고 의사결정기구로, 당연직 이사 6명(벨기에,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미국, 영국 등 창립회원국 총재), 지명직 이사(미 뉴욕연준 총재), 선출직 이사 11명 등 18명으로 구성된다.

선출직 이사는 이사회의 3분의 2 이상 찬성으로 선출한 일반 회원국의 중앙은행 총재로, 한국, 스웨덴, 네덜란드, 스웨스, 일본, 중국, 인도, 브라질, 유럽중앙은행(ECB), 캐나다, 멕시코 등 총재로 구성된다.

한은은 "이번 선임은 한은이 BIS 총재회의 및 주요 현안 논의 등에 꾸준히 기여해 온 점과 이 총재가 IMF(국제통화기금) 등 주요 국제기구에서 쌓은 경험과 네트워크를 인정받은 것"이라고 설명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