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롯데, 파트너사 납품대금 6600억 원 조기 지급…상생경영 실천

홍지인

helena@

기사입력 : 2022-01-12 15:12

신동빈 롯데 회장./ 사진제공 = 롯데지주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홍지인 기자]
롯데(대표 신동빈닫기신동빈기사 모아보기)가 상생경영 실천에 나선다.

데는 설 명절 전 대금 결제, 급여, 상여금 등 다양한 곳에 자금이 필요하다는 점을 고려해 파트너사 납품대금 6,600억 원을 조기 지급한다고 12일 밝혔다. 롯데는 2013년부터 명절 전 파트너사 자금 운용에 도움을 주고자 거래대금을 조기 지급해 왔다.

롯데백화점, 롯데건설, 롯데케미칼 등 29개 사가 참여하며 약 1만 5000여 파트너사가 혜택을 볼 것으로 예상된다. 납품대금은 평상 시 대비 약 11일 앞당겨 오는 26일까지 지급을 완료할 예정이다.

롯데는 이 밖에도 약 1조 원에 달하는 동반성장펀드를 운영하며 파트너사 대출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또한 2018년 대기업 최초로 전 계열사 ‘상생결제 제도’를 도입하며 중소 파트너사 안정적 자금 확보에 기여하고 있다.

롯데쇼핑 파트너사 몬테밀라노 오서희 대표는 “코로나19 여파로 원활한 사업운영이 힘든 시기에 이번 결정으로 자금 확보에 숨통을 트일 수 있게 됐다. 임직원들이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격려하는데 부담을 덜어 한시름 놓았다”고 말했다.

홍지인 기자 helen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