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SK하이닉스, 미국에 낸드 신설법인 설립…CEO에 인텔 부사장 내정

정은경 기자

ek7869@

기사입력 : 2021-08-05 21:01

로버트 크룩 인텔 낸드 사업총괄(부사장). 사진=로버트 크룩 링크드인 캡처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정은경 기자]
인텔의 낸드사업부 인수 절차를 밟고있는 SK하이닉스가 미국에 신설법인을 설립하고 인텔 낸드 사업총괄 책임자를 최고경영자(CEO)로 내정했다.

5일 업계에 따르면, 인텔 낸드 사업부 총괄 책임자 로버트 크룩(사진) 부사장은 전날 링크드인을 통해 “당국의 심사가 종료되는 대로 미국에 본사를 둔 글로벌 회사가 출범할 예정”이라며 “새 회사의 CEO가 되어 자랑스럽다”고 밝혔다.

앞서 SK하이닉스는 지난해 10월 인텔의 낸드플래시 및 SSD 사업부문을 약 10조원에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하고, 인수 절차를 밟고 있다. SK하이닉스가 인텔의 낸드사업부를 인수하기 위해선 총 8개 국가로부터 반독점 심사를 거쳐야 하는데, 현재 중국을 제외한 7개국(미국·유럽·한국·대만·브라질·영국·싱가포르)이 승인했다.

SK하이닉스는 하반기 중으로 중국 정부로부터 승인을 받은 뒤 연내 인수 절차를 마무리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SK하이닉스는 지난달 27일 열린 2분기 실적발표 컨퍼런스콜에서 “마지막 남은 프로세서는 중국으로 현재 파이널 리뷰로 넘어간 단계”라며 “올 연말 딜 클로징에 문제가 없도록 하반기 적절한 시점에 중국으로부터 필요한 승인을 모두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SK하이닉스는 인텔 낸드 사업부 인수 절차가 마무리되는 대로 미국에 자회사를 출범시킬 계획이다. 신설법인은 SK하이닉스 자회사로 출범하게 되며, 사명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정은경 기자 ek786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