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KB증권, 항셍테크 선물 ETN 2종 신규 상장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1-06-01 18:46

업계 최초 항셍테크지수 선물 파생형 상품

항셍테크 선물 ETN / 사진제공= KB증권(2021.06.01)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KB증권은 홍콩거래소에 상장돼 있는 항셍테크지수 선물에 투자하는 상장지수증권(ETN) 2종을 신규 상장한다고 1일 밝혔다.

'KB 레버리지 항셍테크 선물 ETN(H)'은 일간수익률의 2배를 추종하고 'KB 인버스 2X 항셍테크 선물 ETN'은 -2배를 추종한다. 상장일은 2일이다.

‘KB 레버리지 항셍테크 선물 ETN(H)’는 환헤지형 상품으로 기초지수의 변동에만 연동되나, ‘KB 인버스 2X 항셍테크 선물 ETN’은 환노출형 상품으로 지수수익률과 별개로 원/홍콩달러 환율변동에 따라 추가 손익이 발생할 수 있다.

총 보수는 ‘KB 레버리지 항셍테크 선물 ETN(H)’은 연 0.57%, ‘KB 인버스 2X 항셍테크 선물 ETN’은 연 0.64%로 매일 최종지표가치(IV)에 일할 반영된다.

두 종목은 만기가 5년으로, 상장 이후 2026년 5월 22일까지 거래가 가능하며 이후 상장폐지된다. 발행 수량은 각각 100만주이고, 매월 선물 만기 4영업일 전부터 3영업일 동안 롤오버를 진행한다.

홍콩판 나스닥을 표방하며 2020년 7월 27일 산출을 개시한 항셍테크지수는 Hang Seng Indexes사에서 산출하는 지수로, 홍콩거래소 메인보드에 상장돼 있는 주식 중 산업재, 소비재, 헬스케어 등 특정 섹터에 소속돼 있으며 인터넷, 핀테크, 클라우드, 이커머스, 디지털 등 사업에 노출도가 큰 기업 30종목으로 구성한다. 알리바바, 텐센트, 샤오미 등이 포함돼 있다.

김호영 KB증권 Equity본부장은 “이번 신규 상장 ETN 2종은 항셍테크지수의 상승장과 하락장에서 레버리지를 활용한 투자가 가능한 국내 최초의 상품”이라며 “통상적인 지수 상승기에는 원화 가치가 높아지고 반대로 지수 하락기에는 원화 가치가 하락하는 경향이 있으므로 이를 활용하고자 설계했다”고 말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