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NH농협은행, 소외계층을 위한 태블릿PC 전달

권혁기 기자

khk0204@

기사입력 : 2021-03-30 19:48

신종현 농협재단 사무총장(왼쪽)과 남재원 NH농협은행 부행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NH농협은행 제공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권혁기 기자]
NH농협은행이 소외계층을 위한 태블릿PC를 기부했다.

농협은행은 지난 29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교육사각지대에 직면한 소외계층의 비대면 교육 활성화를 위해 35000만원 상당의 태블릿PC 2100여대를 농협재단에 전달했다고 30일 밝혔다.

전달된 태블릿PC갤럭시탭S3’ 기기로, 농협은행에서 업무용으로 약 3년 간 사용해왔으며 각종 오작동 여부 확인,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등의 과정을 거쳐 사용 가능한 상태로 탈바꿈됐다.

점검과정 중 500여대의 기기에서 비밀번호 분실 등의 사유로 초기화 오류가 발생했으나, 기부라는 소중한 가치에 공감해준 삼성전자서비스에서 이를 무상으로 처리해줬다고 농협은행 측은 부연했다.

남재원 마케팅부문 부행장은 농협은행의 비사용 자산 기부를 통해 소외계층 아이들의 교육기회 확대에 도움을 드릴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앞으로도 우리 주변에 지속적으로 나눔을 실천하는 든든한 민족은행이 되겠다고 말했다.

권혁기 기자 khk0204@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