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금융위·은행연합회, 중소기업 금융지원 및 매출감소 대응방안 모색

권혁기 기자

khk0204@

기사입력 : 2021-03-29 10:18

은성수·김광수, ‘중소기업 금융지원센터’ 현판식 참석

'중소기업 금융지원센터' 현판식에 참석한 관계자들이 금융지원센터 현판을 제막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왼쪽부터 서승원 중기중앙회 부회장, 정현식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장, 석용찬 한국경영혁신중소기업협회장, 김영윤 대한전문건설협회장, 정윤숙 한국여성경제인협회장,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 은성수 금융위원장, 김광수 은행연합회장, 김분희 한국여성벤처협회장, 강승구 중소기업융합중앙회장, 장경호 코스닥협회장, 권대영 금융위 금융산업국장. /사진=금융위원회 제공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권혁기 기자]
은성수닫기은성수기사 모아보기 금융위원장과 김광수닫기김광수기사 모아보기 은행연합회장이 중소기업중앙회를 방문해 중소기업에 대한 금융지원과 매출감소 등에 따른 대응방안을 모색키로 했다.

은 위원장은 29일 오전 9시 서울 여의도에 위치한 중소기업중앙회를 방문해 금융지원센터현판식에 참석했다. 현판식에는 김광수 은행연합회장,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 장경호 코스닥협회장, 강승구 중소기업융합중앙회장, 정윤숙 한국여성경제인협회장, 김분희 한국여성벤처협회장, 석용찬 경영혁신중소기업협회장, 정현식 프랜차이즈산업협회장, 김영윤 대한전문건설협회장 등이 함께했다.

이날 은 위원장은 주요 중소기업단체 협의회장들과 간담회를 갖고, 대다수 중소·소상공인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운 상황에서도 대출이자를 성실히 상환하는 노력을 높이 평가했다.

또 내달 1일부터 시행되는 만기연장·상환유예 조치 연장과 맞춤형 컨설팅, 장기·분할상환 지원이 현장에서 차질없이 이행될 수 있도록 세심하게 살펴보겠으며, 특히 매출감소 반영에 따른 신용등급 하락, 대출 애로 등을 청취하겠다고 강조했다.

여기에 금융사 여신정책에서 일시적 어려움회복가능성을 충분히 감안할 수 있도록 금융권과 함께 대응방안을 적극 모색해 나갈 계획이다.

간담회에서는 중소기업계가 걱정하고 있는 신용등급 하락에 따른 금리상승 등 대출조건 악화 우려 등이 나왔다. 이에 은행들이 내부 신용평가시 코로나19라는 상황을 감안해 차주의 회복가능성을 충분히 반영하고 신용등급이 하락하더라도 대출한도 및 금리 등에서 불이익이 최소화되도록 운영할 필요가 있다는 지적이다.

은 위원장은 기존 상담창구뿐만 아니라 금융지원센터를 통해 중소기업·소상공인과의 더욱 활발한 소통을 기대한다금융권 전담창구 및 센터를 통해 접수되는 사항들을 긴밀히 모니터링하고, 신속히 대응해 나가겠다고 피력했다.

한편 이번 중소기업 금융지원센터는 다각적 의견수렴 채널을 마련하고자 개소됐다. 그동안 코로나19 관련 금융지원 전담 상담창구는 금융감독원과 금융권 협회에 설치, 운영되고 있었다.

권혁기 기자 khk0204@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