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KT, 스타트업과 기술 교류하는 ’클라우드 오픈 스페이스‘ 개소

정은경 기자

ek7869@

기사입력 : 2021-03-19 10:06

판교 창업존에 클라우드 분야 기술지원 등 상생협업 공간 마련
KT 클라우드 기술·사업 전문가 연결…연구개발·사업화 지원

KT가 클라우드 원팀 멤버사들과 주요 추진 현황을 공유하고 있다. 사진=KT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정은경 기자]
KT가 클라우드 기술 기반 스타트업과 함께 국내 클라우드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KT는 19일 중소벤처기업부가 운영하는 판교 ‘창업존’에 ‘KT 클라우드 오픈 스페이스‘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곳을 KT 클라우드 기술 기반 스타트업 상생 협업의 장으로 만든다는 목표다.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판교 제2테크노밸리 기업지원허브에 위치한 창업존은 국내 최대 창업 지원 클러스터로 입주 기업들과의 교류를 비롯해 기술 협업을 위한 공용 자원과 공간이 구비되어 있어, 스타트업들과 협력을 진행하기 위한 최적의 장소로 선정됐다.

KT는 이번에 문을 여는 클라우드 오픈 스페이스를 통해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KT 클라우드 기술 교육, KT 클라우드 기반 컨설팅‧기술지원, 컨설팅 등 상생 활동을 펼친다. 또 과제 공모전을 통해 KT 클라우드 신규 제휴는 물론 사업화 기회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KT 클라우드 오픈 스페이스에는 KT 클라우드 기술교육과 스타트업 상생 프로그램을 시행할 컨설팅룸, 시연‧데모룸, 테스트랩이 마련돼 있다. 또 상주 인력과 파트너사들과 함께 KT 클라우드 서비스를 안내하고 기술 지원 요청 시 즉각 제공하도록 했다. 신규 사업화나 연구개발(R&D) 협력이 필요한 경우는 KT 클라우드 기술‧사업 전문가 그룹을 연결해 협업한다.

김승운 KT IT부문 인프라서비스본부장 상무는 “KT 클라우드 오픈 스페이스 개소를 계기로 국내 스타트업들이 토종 클라우드 생태계와 연계해 동반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협업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말했다.

정은경 기자 ek786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