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JB우리캐피탈, 차기 대표이사에 박춘원 전 아주캐피탈 대표이사 추천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1-01-27 16:49

오는 3월 정기주주총회 통해 최종 선임

박춘원 JB우리캐피탈 대표이사 후보자. /사진=JB우리캐피탈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JB우리캐피탈이 27일 임원후보추천위원회(임추위)를 개최해 차기 대표이사로 박춘원 전 아주캐피탈 대표이사를 추천했다. 박춘원 후보자는 오는 3월 정기주주총회를 통해 대표이사로 최종 선임될 예정이다.

박춘원 후보자는 1966년생으로, 서울대학교 자원공학과를 졸업해 시카고대학교 MBA 과정을 수료했다. 지난 1990년 삼일회계법인 공인회계사를 시작으로 베인앤드컴퍼니코리아 이사와 아주산업 상무, 아주캐피탈 전무, 아주저축은행 대표이사, 아주캐피탈 대표이사 등을 역임했다.

JB우리캐피탈 관계자는 박춘원 후보자에 대해 “다양한 경험과 관련 분야의 전문지식, 의사결정 능력으로 최적의 결과를 도출하고, 비전과 열정을 가지고 몰입하는 전문 경영인이다”고 평했다.

또한 추천 이유에 대해서는 “경청하고, 다가가는 리더십으로 직원의 능력을 이끌어내 JB우리캐피탈의 경영성과를 달성하는 데 적합한 후보자로 판단했다”고 밝혔다.

박춘원 후보자는 아주캐피탈 대표이사를 역임하면서 고수익 위주 포트폴리오 재편에 성공했다. 지난해 코로나19 영향으로 열악한 영업환경에서도 선제적인 리스크 관리를 통해 실적과 건전성을 유지하는 등 균형 잡힌 경영으로 전문 경영인의 능력을 입증했다.

또한 업계에서는 지난 2016년 아주캐피탈이 매각 무산에 따른 신용등급 저하와 자금조달 난항에도 저수익 상품인 자동차금융 비중을 낮추고, 기업금융과 개인금융 비중을 확대해 아주캐피탈을 3년 만에 업계 상위권으로 끌어올렸다고 평가하고 있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