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현대차, 디지털아트 '월드 온 어 와이어展' 28일 온라인 공개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1-01-20 08:47

월드 온 어 와이어展 포스터. 출처=현대차.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현대자동차가 예술기관과 함께 기획한 디지털아트를 온라인에서 선보인다.

현대차는 미국 뉴욕 '뉴 뮤지엄'의 디지털아트 기관인 '라이좀'과 2년간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파트너십에 따라 첫번째 공동 기획 전시로 '월드 온 어 와이어展'을 진행한다.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인공지능(AI) 등 디지털 기술을 통해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아우르는 예술작품을 선보인다는 설명이다. 현대차는 "혼합현실 세계를 실제 전시장에 담아 놓은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킬 것"이라고 했다.

전시는 오는 28일 현대 모터스튜디오 베이징과 온라인 전시 웹사이트에서 동시에 개막한다. 이후 모스크바(4월~7월), 서울(5월~8월) 등에서 차례로 열린다.

온라인에서는 디지털아트 작품은 물론 아티스트 토크 프로그램 도 마련한다.

현대차 관계자는 "예술을 통해 인류의 미래에 대한 이해를 높일 수 있다고 믿는다"며 "라이좀과의 파트너십은 새로운 형태의 문화적 경험을 제공하고, 예술과 최첨단 기술의 결합이 가져올 무한한 가능성을 보여줄 것"이라고 밝혔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