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SK텔레콤 갤럭시S21 사전예약 진행…이통사 최초 사전예약 셀프 개통

정은경 기자

ek7869@

기사입력 : 2021-01-15 09:14

비대면 서비스 강화…당일배송·셀프 개통 지원
SKT 구독 서비스 선봬…제네시스·엑스박스 등 구독 경품 추첨 제공
월 3만원대 5G 요금제 '언택트 플랜' 이용 가능

SK텔레콤이 15일부터 21일까지 사전예약을 진행한다. 사진=SK텔레콤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정은경 기자]
SK텔레콤이 15일부터 21일까지 갤럭시S21 예약 판매를 진행한다.

SK텔레콤은 고객이 온라인에서 편리하게 구매할 수 있도록 T다이렉트샵의 비대면 서비스를 강화한다. T다이렉트샵을 통해 1차 사전 예약한 고객은 갤럭시 S21을 사전개통 시작일인 1월 22일 100% 당일 수령할 수 있다.

또 이통사 최초로 사전예약 셀프 개통을 지원해 상담사 연결 없이 고객이 직접 개통할 수 있다. 이에 갤럭시S21을 사전예약으로 구매한 고객은 개통 안내 문자에 따라 대기시간 없이 개통할 수 있다.

T다이렉트샵을 이용하는 고객은 기존 대비 30% 저렴한 온라인 전용 요금제 ‘언택트 플랜’도 가입할 수 있다. 월 3만원대에 5G 요금제를 사용할 수 있으며, 월 6만2000원에 5G 데이터를 무제한 이용할 수 있다.

갤럭시S21을 저렴하게 구매하고 싶은 고객은 ▲제휴카드 단말할인 ▲T안심보상폰 ▲T모아쿠폰 등 다양한 구매 혜택을 활용해 최대 145만원까지 할인받을 수 있다.

T다이렉트 샵에서 예약 및 개통하는 고객은 추첨을 통해 ▲Xbox S시리즈 ▲소니 PS5 디스크 에디션 ▲BMW M시리즈 드라이빙 센터 이용권 등을 받을 수 있다. 이와 별도로 ▲내셔널지오그래픽 S21 패키지 ▲Britz 블루투스 이어폰 ▲슈피겐 케이스와 충전기 세트 등 8종의 사은품 가운데 하나를 선택해 받을 수 있다.

SK텔레콤은 갤럭시S21 구매 고객이 사용 기간 동안 ‘걱정 없이 쓰고 걱정 없이 바꿀 수 있도록’ 기변 프로그램&보험 통합형 상품 ‘5GX 퍼펙트 클럽 갤럭시S21’을 출시했다. 개별 가입 대비 약 12% 저렴하다.

SK텔레콤은 다양한 분야의 인기 구독 서비스를 함께 즐길 수 있는 ‘구독♡구독 페스티벌’을 진행한다.

갤럭시S21 구매 고객은 온라인 이벤트 페이지에서 SK텔레콤의 주요 구독 서비스 5종(웨이브, 게임패스얼티밋, V컬러링, 북스앤데이터, 플로)과 어울리는 제휴 구독 서비스를 선택해 응모할 수 있다.

또한, 오는 2월 10일까지 갤럭시S21 구매한 고객 중 선정된 645명은 ▲제네시스 차량 구독 서비스 ‘제네시스 스펙트럼’ 1개월 구독 ▲Xbox 시리즈X 콘솔 ▲친환경 바를거리 ‘톤28’ 3개월 구독 ▲맞춤영양제 ‘필리’ 3종 3개월 구독 ▲’꾸까’ 꽃다발 3회 구독 등을 제공한다.

‘뉴 구독서비스 미리보기’ 이벤트도 마련했다. 오는 31일까지 T멤버십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이벤트에 응모한 고객 중 총 1000명을 추첨해 ▲정수기 ▲공기청정기 ▲식기세척기 ▲비데 등 SK매직 인기 가전 월 렌탈료(기본약정 36개월, 최대 60개월)를 20% 할인 받을 수 있다.

일반 개통이 시작되는 29일부터 한 달간 갤럭시S21 광고 영상을 V컬러링으로 설정한 고객에게는 추첨을 통해 ▲갤럭시S21 ▲스타벅스 커피 쿠폰 등 경품을 제공한다. 이벤트 참여자 전원에게는 V컬러링 콘텐츠 쿠폰도 증정할 예정이다.

SK텔레콤은 2월 멤버십 혜택으로 T Day에 ‘구독 찬스’를 신설했다. SK텔레콤의 구독 상품 이용 고객을 대상으로 추가 혜택을 제공한다. 도미노피자 60% 할인, 롯데시네마 스위트콤보 무료 등 다양한 혜택을 준비했다.

‘5GX 찬스’도 한층 강화해, 5GX 요금제 가입 고객을 대상으로 뚜레쥬르 1000원당 300원 할인 (주문금액 4만원까지 할인 적용), ‘디프로젝트’ 프리미엄 차량용 방향제 응모 및 추첨 이벤트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갤럭시S21 공시지원금 사전 예고. 자료=SK텔레콤

이미지 확대보기


정은경 기자 ek786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