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KB자산운용 직원 코로나19 확진…IFC 두 개층 폐쇄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0-11-24 14:43

"전원 재택근무 전환"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서울 여의도 쓰리IFC 건물에 입주해 있는 KB자산운용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24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KB자산운용 직원 1명이 전날 보건당국으로부터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KB자산운용 사무실이 있는 쓰리IFC 건물 40층과 41층 등 두 개층이 폐쇄됐다.

KB자산운용 측은 "확진자 발생에 따라 전원 재택근무 중"이라고 밝혔다.

사진= KB자산운용

이미지 확대보기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