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두산인프라코어 차세대 휠로더 DL-7 시리즈 출시 "10년 만에 풀체인지"

오승혁 기자

osh0407@

기사입력 : 2020-05-26 10:56 최종수정 : 2020-05-26 14:08

유럽연합 2019년 발표 최신 배기규제 맞춤 기획 제품
외관 디자인 1989년 출시 이후 처음으로 완전히 변화
중앙축, 완충장치 새로이 적용 소음, 떨림 현상 감소

[한국금융신문 오승혁 기자]
두산인프라코어가 10년 만에 기존 모델을 풀체인지(완전변경)한 차세대 휠로더 라인업 DL-7 시리즈를 출시하며 성능과 효율 강화에 박차를 가한다.

휠로더는 토목공사 현장에서 흙, 모래, 골재 등을 퍼 담아 옮기는 장비로 신형 휠로더 DL-7 시리즈는 디젤엔진 미세물질 배출 제한을 위한 유럽연합이 2019년 발효한 최신 배기규제 Stage-V(스테이지 5)에 맞춰 기획한 제품이다. 특히, 외관 디자인은 1989년 첫 휠로더 출시 이후 30년 만에 완전히 탈바꿈했다.

두산인프라코어 차세대 휠로더 DL-7 이미지/사진=두산인프라코어

이미지 확대보기
DL-7 시리즈는 동급 최대 크기의 버킷(흙을 담는 공간)을 장착했고, 엔진 출력과 연비, 조향장치, 전자제어시스템 등의 성능과 효율이 대폭 향상됐다. 강화된 차축(Axle)을 적용해 고부하 환경에서도 안정적인 작업이 가능하고, 유압계통 및 작업부위 주요 부품들의 내구성과 정비성도 월등히 좋아졌다.

내구성과 강성이 뛰어난 센터 샤프트(중앙축)와 댐퍼(완충장치)를 새롭게 적용해 소음과 떨림 현상도 현저히 낮췄다.

운전자 편의성도 더욱 좋아졌다. 운전석(캐빈) 전측방 사각지대를 최소화했고, 이전 모델 대비 유리창 면적은 14% 넓어 작업 시야가 확대됐다. 업계 최초로 스마트키를 적용하고 인체공학적인 조작부 배치 및 스마트키를 이용한 반자동 도어 기능으로 편의성을 한층 높였다.

두산인프라코어 차세대 휠로더 DL-7 내부 이미지/사진=두산인프라코어

이미지 확대보기
신형 DL-7시리즈에는 최첨단 안전기술인 투명 버킷 기능도 옵션으로 추가될 예정이다. 이 기능은 물건을 적재한 버킷을 투과해 버킷에 가려진 전면부를 볼 수 있는 첨단 기술로 2021년부터 국내 출시 장비에 적용될 계획이다.

신모델은 세계 3대 디자인상 중 하나인 독일 ‘2020 iF 디자인상’에서 본상을 수상했다. 철판을 구부리는 벤딩 방식의 기존 디자인에서 입체감을 강조한 혁신적 방식으로 개선해 역동적인 이미지를 구현했다. 지난해 하반기에는 국내 ‘핀업디자인어워즈(PIN UP Design Awards)’에서 최고상(Best of Best)도 수상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이번 신규 디자인을 DL-7시리즈 총 10개 라인업 전체에 패밀리룩으로 적용했다.

이번 신형 휠로더는 유럽을 시작으로 전 세계 시장에 순차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DL-7시리즈는 시장과 고객의 요구사항을 적극 반영해 디자인과 성능 모든 면에서 만족도를 높인 제품”이라며 “제품에 대한 자신감을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두산 제품의 인지도를 제고하고 고객층을 더욱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오승혁 기자 osh040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