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김광수 회장, 영농철 농촌일손돕기 실시…농협은행 마케팅·여신심사부문도 일손돕기 실시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0-05-12 15:13

농가 실정 맞는 일손 돕기 지속 전개

△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왼쪽 첫 번째)과 임직원들이 배 열매 솎기 작업을 하고 있다. /사진=NH농협금융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김광수닫기김광수기사 모아보기 NH농협금융지주 회장이 12일 임직원 봉사단 30여명과 함께 본격적인 농번기를 맞아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했다.

김광수 회장은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인천 남동구 소재 배 과수 농가를 방문해 배 열매 솎기(적과) 등 농가를 지원하며 농업인들의 고충도 함께 나눴다.

김광수 회장은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외국인 노동자의 입국지연 등으로 농가가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앞으로도 농협금융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농촌 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이며, 아울러 농산업 가치 제고를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 함용문 NH농협은행 부행장(앞줄 왼쪽 다섯 번째)과 김남진 동춘천농협 조합장(앞줄 왼쪽 네 번째), 마케팅부문 임직원들이 단체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NH농협은행

이미지 확대보기
NH농협은행 마케팅부문은 강원도 춘천시 신촌리 마을을 찾아 영농철 일손돕기를 실시했다.

NH농협은행 임직원들은 농가를 찾아 복숭아꽃 적화작업을 실시했으며, 마을 어르신들을 위한 염색 효도봉사도 함께 진행했다.

함용문 NH농협은행 마케팅부문 부행장은 “농업인과 농촌이 행복한 농토피아의 구현은 모든 농협 임직원들의 바램이다”며, “마케팅부문은 농업인을 위한 일손돕기와 봉사활동 등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NH농협은행 여신심사부문은 김포시 양촌읍 일원에서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했다. 장미경 여신심사부문 부행장과 임직원 봉사단은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찾아 고추 정식 작업과 대추나무 잡초매트를 설치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장미경 부행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외국인 계절노동자들의 부족으로 어느 때보다도 농번기 일손부족 문제가 심각하다”며, “농민들에게 힘이 될 수 있도록 농협은행이 앞장설 것이며 앞으로도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NH농협금융은 은행·생명보험·손해보험·증권 등 전 자회사들과 함께 농가 실정에 맞는 다양한 농촌일손 돕기를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