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신세계프라퍼티 컨소시엄, 화성국제테마파크 사업협약체결

유선희 기자

ysh@

기사입력 : 2020-04-16 15:18

[한국금융신문 유선희 기자]
신세계프라퍼티 컨소시엄은 16일 한국수자원공사와 화성 국제테마파크 개발을 위한 사업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난 2월 사업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신세계프라퍼티 컨소시엄은 이번 협약을 통해 개발사업자의 지위로 전환되며 별도 법인을 설립해 본격적인 사업 착수에 들어간다. 컨소시엄 지분 구성은 신세계프라퍼티 90%, 신세계건설 10%이다.

화성 국제테마파크는 경기도 화성시 남양읍 신외리, 문호리 일원 약 316만㎡에 조성되는 숙박 쇼핑 여가 시설이 집약된 대규모 프로젝트로, 2030년 말 오픈을 목표로 한다.

신세계프라퍼티 컨소시엄은 테마파크 사업자로서 테마파크와, 호텔, 쇼핑복합시설, 기타 공동 주택과 공공시설 등을 개발하는 데 참여한다. 사업 착공을 위한 지자체의 관광단지 및 유원지 지정 등 인허가 절차를 진행하고, 내년 말 착공할 계획이다.

회사 측은 화성국제테마파크 사업효과로 고용창출 약 1만5000명, 방문객 1900만명, 경제효과 약 70조원을 예상했다.

신세계프라퍼티 임영록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성공적인 화성국제테마파크 조성을 위한 활동에 더욱 박차를 가할 수 있게 됐다”며 “신세계그룹이 가진 모든 역량을 집중해 최고의 콘텐츠와 첨단 IT 기술이 접목된 세계적인 관광 명소를 구현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선희 기자 ys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