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현대중공업그룹 로봇사업부문 현대로보틱스 5월 1일 물적분할

조은비 기자

goodrain@

기사입력 : 2020-03-25 11:49 최종수정 : 2020-03-25 16:16

[한국금융신문 조은비 기자]
현대중공업그룹 로봇사업부문이 5월 1일부로 자회사 현대로보틱스로 물적분할 된다.

▲ 사진: 서유성 현대로보틱스 대표

25일 현대중공업지주는 대구 달성군 호텔아젤리아에서 '제3기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하고 현대로보틱스의 분할 날짜 등을 결정했다.

이번 분할을 통해 현대중공업지주는 그룹의 신사업 추진 및 투자에 집중할 예정이다.

현대로보틱스 관계자는 "신설법인 현대로보틱스는 로봇사업에 맞는 투자와 경영 효율성 제고를 통해 글로벌 톱티어 로봇기업으로 발돋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상장 시점은 구체적으로 확정된 바 없다.

현대중공업그룹 관계자는 "로봇사업을 기반으로 하는 비상장자회사로서 매출과 영업익을 끌어올린 후 경쟁력을 갖춘 시점에서 상장을 도모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조은비 기자 goodra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