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교보생명 광화문글판 2019년 '여름편'에 김남조 시 ‘좋은 것’ 선정

장호성 기자

hs6776@

기사입력 : 2019-06-03 10:15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사진=교보생명

이미지 확대보기


읽다 접어둔 책과

막 고백하려는 사랑의 말까지

좋은 건 사라지지 않는다

교보생명의 자랑인 광화문글판이 아름다운 여름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새 글귀로 단장했다.

교보생명은 광화문글판 <여름편>에 김남조 시인의 시 '좋은 것'의 글귀가 실렸다고 3일 밝혔다.

김남조는 등단 70주년을 맞은 대표적인 여류 시인이다. 그는 사랑과 삶을 향한 긍정을 시로 표현한 '사랑의 시인'으로도 알려졌다.

글판에 실린 시구는 "읽다 접어둔 책과 막 고백하려는 사랑의 말까지 좋은 건 사라지지 않는다"이다.

다시 펼치기 위해 접어둔 책과 사랑 고백을 앞둔 기다림의 시간처럼, 희망과 설렘이 있는 삶은 순간순간이 소중하다는 의미를 담았다.

글판의 디자인은 펼쳐진 책장 속에서 서로를 애틋하게 바라보는 연인을 그려 시 구절을 표현했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완성되지 않은 것들이 품고 있는 가능성과 희망의 가치를 전하고자 이번 글귀를 선정했다"며 "장래에 대한 고민으로 불확실한 오늘을 보내고 있을 청춘들에게 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광화문글판은 교보생명빌딩 외벽에 내걸리는 가로 20m, 세로 8m의 대형 글판으로, 지난 1991년부터 시민들에게 희망과 사랑의 메시지를 전해오고 있다. 광화문글판 <여름편>은 오는 8월 말까지 광화문 교보생명빌딩과 강남 교보타워 등에 걸린다.

장호성 기자 hs6776@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