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삼성전자, 중저가 스마트폰 차별화…‘삼성전기·LG이노텍’ 등 수혜 기대”

한아란 기자

aran@

기사입력 : 2018-09-07 08:40

▲삼성전자가 올해 중으로 선보일 것으로 예상되는 폴더블 스마트폰 예상 이미지./사진=폰아레나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삼성전자가 향후 중저가 스마트폰에도 첨단기술을 탑재해 제품을 차별화할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이에 멀티카메라, 인디스플레이(In-Display) 지문인식, 3D 스캐닝, 폴더블 등 최신기술 시장이 확대되면서 관련된 부품사들이 수혜를 입을 수 있다는 전망이다.

7일 이규하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최근 삼성전자는 중저가 스마트폰에도 신기술을 적용함으로써 경쟁사 제품과 차별화하겠다는 방침을 세웠다”며 “이는 스마트폰 수요 성장세가 높은 인도 등 신흥 시장의 경우 스마트폰 수요가 고가의 플래그십보다는 중저가 스마트폰 위주의 시장이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 연구원은 “중국 스마트폰 업체인 샤오미가 인도시장에서 삼성전자를 제치고 올 2분기 점유율 1위를 달성하게 된 배경도 가격 경쟁력이 높은 중저가 스마트폰의 차별화”라면서 “삼성전자도 향후 중저가 스마트폰에 최근 각광받고 있는 신기술을 먼저 적용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내다봤다.

이는 스마트폰 최신기술의 보급화를 의미해 부품사 입장에서는 부품 단가의 상승으로 해당 시장(TAM·Total Addressable Market) 확대의 수혜를 입을 것이라는 설명이다. 이 연구원은 “ 스마트폰 최신 트렌드(멀티카메라·인디스플레이 지문인식, 3D 스캐닝, 폴더블 디스플레이)가 내년부터 본격화될 것으로 전망한다”며 “해당 기술에 수혜를 입을 수 있는 업체에 주목해야 한다고 판단된다”고 분석했다.

이 연구원은 관련 기술 경쟁력을 확보한 업체들이 향후 스마트폰 수요 둔화에도 해당 부품시장 및 점유율 확대로 실적 성장을 지속할 수 있다고 내다봤다. 이에 멀티카메라와 관련해서는 삼성전기, LG이노텍, 파트론, 파워로직스, 엠씨넥스, 하이비젼시스템, 해성옵틱스를, 인디스플레이 지문인식과 관련해서는 파트론(광학식 지문인식)을 수혜주로 제시했다.

또 3D 스캐닝과 관련해서는 LG이노텍, 삼성전기, 하이비젼시스템, 폴더블 디스플레이와 관련해서는 폴더블 디스플레이 공정소재(코오롱인더·SKC코오롱PI·이녹스첨단소재), 기판(비에이치· 삼성전기), 힌지(KH바텍) 등의 수혜가 기대된다고 조언했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