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임종룡 "신용정보원, 빅데이터 적극 분석·활용해야"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16-05-25 09:17

금융권 핀테크 지원, 정보보호 강화 강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임종룡 금융위원회 위원장(사진)이 올해 1월 설립된 신용정보원이 빅데이터를 적극 분석하고 활용해서 금융권 핀테크를 지원해야 한다고 밝혔다.

임종룡 금융위원장은 25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연합회관에서 열린 '신용정보원 빅데이터 활성화를 위한 조찬간담회'에서 "신용정보원의 출범 의미는 신용정보 보호 강화와 빅데이터 활용에 있다"며 "각 협회에서 신용정보원으로 신용정보 집중이 통합되어 신용정보 보호가 강화되고 각 업권별 데이터를 연계하여 융합, 분석할 수 있는 기반이 만들어졌다"고 말했다.

이날 임종룡 금융위원장은 신용정보원이 보유 중인 전 업권의 신용정보를 빅데이터 분석에 활용해서 금융업계 및 핀테크 회사 등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한 기본계획을 토대로 논의했다.

신용정보원의 금융권 빅데이터 지원에 대해 임종룡 금융위원장은 △ 업권 간 정보를 연계한 여러 유형의 분석을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새로운 시사점을 도출하고 제시할 것, △ 리스크 관리를 위해 신용조회에만 이용되었던 기존의 신용정보도 다각적 심층분석을 시도해 금융회사와 핀테크 기업의 신사업 개척, 신상품 개발을 지원할 것 △ 빅데이터 처리의 모든 단계에서 정보보호를 위한 충분한 사전검토와 기술적 처리, 지속적 사후관리에 만전을 기할 것 등 세 가지를 강조했다.

임종룡 금융위원장은 "빅데이터는 정보통신기술 시대의 '원유(原油)'라고 불리는 만큼 빅데이터의 적극적 분석과 활용은 우리 금융산업을 한 단계 더 도약시키기 위한 중요한 원동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신용정보원이 빅데이터 활성화를 위한 핵심 인프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간담회에는 임종룡 금융위원장을 비롯 민성기 신용정보원장, 은행(KB지주, 우리은행), 보험(삼성화재), 카드(신한카드) 및 인터넷전문은행 카카오뱅크, 개인신용정보업체 코리아크레딧뷰로(KCB) 등 업계 빅데이터 담당 관계자, 학계, 법조계에서 참석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