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신한은행,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과 블록체인 정책자금 관리 맞손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19-11-11 16:09

11월 11일 서울 중구 소재 신한은행 본점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진옥동 은행장(사진 우측)과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조봉환 이사장(사진 좌측)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 신한은행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신한은행이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과 손잡고 블록체인 기반 정책자금 관리에 나선다.

신한은행은 11일 서울 중구 소재 본점에서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과 함께 정책자금 관리를 위한 블록체인 플랫폼 사업 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정책자금 대출을 신청하는 소상공인의 업무 편의성을 개선하기 위해 공동으로 블록체인 플랫폼을 구축하고 대출 정보 교차 확인과 신속한 민원 처리 대응 체계를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블록체인 플랫폼 구축 시 고객의 기관 방문 횟수가 기존 대비 절반으로 줄어들고, 대출 실행 기간도 기존 최장 22일에서 10일 이내로 단축될 것으로 기대된다.

진옥동 신한은행장은 “소상공인에게 편리함을 제공할 수 있는 실질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업무 편의성을 개선할 수 있는 디지털 전환에 과감히 투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소진공 조봉환 이사장은 “우수한 블록체인 기술력을 보유한 신한은행과 협업으로 정책자금을 필요로 하는 소상공인에게 보다 편리하고 가치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계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양사는 내년 상반기에 서비스를 개시할 계획이다. 이후 더 많은 정책자금 취급 기관과 다른 은행까지도 플랫폼 활용을 확대할 예정이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