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이재용 부회장, 미래먹거리 찾기 몰두...삼성전자 50주년에 일본 출장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19-11-01 16:55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이재용 부회장(사진)이 삼성전자 창립기념일에도 미래 사업 구상을 위해 해외 출장길에 올랐다.

1일 삼성전자 등에 따르면 이 부회장은 삼성전자 창립 50주년을 맞은 이날 일본으로 출국했다.

이 부회장은 현지 사업 파트너들과 협력 등을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 부회장이 일본을 방문한 것은 올해 들어 네 번째다.

이 부회장은 지난 5월19일 도쿄에 있는 일본 1위 통신사 NTT도코모와 2위 KDDI 본사를 잇따라 방문해 양사 경영진과 5G사업 협력 방안을 논의한 바 있다. 9월20일에는 일본 경제계 초청으로 일본 럭비월드컵 개막식을 참관했다.

이후 9월말경 삼성전자가 KDDI에 5G 장비 공급계약을 체결한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에서는 이 부회장의 출장 성과가 나온 것으로 보고 있다.

이밖에 지난 7월에는 일본 정부의 반도체·디스플레이 핵심소재 3종에 대한 수출규제에 대한 대응방안을 찾고자 1주일간 일본 경제계 인사들과 회동했다.

이재용 부회장이 삼성전자 50주년 기념식에서 밝힌 영상 메시지. (사진=삼성전자)

이미지 확대보기
한편 이 부회장은 영상 메시지를 통해 삼성전자 50주년 기념식 참석을 대신했다.

이 부회장은 "우리의 기술로 더 건강하고 행복한 미래를 만들자"면서 "같이 나누고 함께 성장하는 것이 세계 최고를 향한 길"이라고 강조했다.

이 부회장은 지난해 삼성 총수에 오른 후, 임원회의·투자발표 등을 통해 사업비전을 내놓은 적은 있지만 전 임직원들에게 직접 메시지를 내놓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