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르엘 신반포 센트럴, 다음 달 분양...래미안·아크로·자이 이어 35층 이상 ‘마천루’ 단지

서효문 기자

shm@

기사입력 : 2019-10-29 10:35

총 596가구 규모 건설, 일반 분양 135가구

르엘 신반포 센트럴 문주. /사진=롯데건설.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다음 달 분양 일정을 잡고 있는 롯데건설 ‘르엘 신반포 센트럴’이 래미안 신반포 팰리스, 아크로 리버뷰, 신반포 센트럴 자이. 래미안 퍼스티지에 이은 35층 이상 ‘마천루’ 단지다.

반포 우성아파트를 재건축하는 이 단지는 지하 3층~지상 35층, 7개동, 총 596가구 규모로 짓는다. 일반 분양 물량은 135가구다. 일반 분양 전용면적별로는 59㎡ 13가구, 84㎡ 122가구다.

이 단지가 분양을 마치면 2009년부터 시작된 잠원동 ‘마천루’ 타운의 일원이 된다. 해당 타운의 시작은 2009년 7월 입주한 래미안 퍼스티지다. 이 단지 최고 층수는 32층이다.

2016년 입주한 래미안 신반포 팰리스는 35층 시대를 열었다. 지난해 6월 입주한 아크로 리버뷰 신반포, 내년 4월 입주 예정인 신반포 센트럴 자이도 최고 35층 규모다.

부동산 업계 관계자는 “잠원동을 중심으로 최근 몇 년 새 고층 아파트가 들어서기 시작했다” 며 “입지적 장점과 규모 여기에 대한민국 최고의 브랜드 아파트가 들어서고 있어 강남 대표 부촌으로 새롭게 주목받고 있다”고 말했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