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반려견 헌혈 동참해 주세요"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19-09-23 12:35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반려동물 1000만 시대'를 맞았지만, 응급상황에 필요한 수혈치료 인프라가 부족하고 이에 대한 인식도 낮다는 목소리가 나온다.

개의 경우 혈액 90% 이상이 수혈용으로 사육되는 공혈견에 의존하고 있다. 공급이 부족해 비용도 비싸다는 지적이다. 반면 영국·폴란드 등 선진국에서는 반려동물 헌혈센터가 상시적으로 운영되는 등 반려견 헌혈 문화가 자리잡고 있다.

이에 현대차는 건국대 부속동물병원, 한국헌혈견협회와 함께 반려견 헌혈 문화와 인프라 확충을 위한 캠페인 'IM DOgNOR, 찾아가는 반려견 헌혈카'를 전개한다고 23일 밝혔다.

현대 쏠라티를 개조한 반려견 헌혈카. (사진=현대차)

이미지 확대보기
현대차는 프리미엄 경상용차 현대 쏠라티를 개조해 헌혈카를 제작했다. 헌혈카는 다음달 6일 서울을 시작으로 13주간 전국을 돌며 반려견 헌혈을 진행한다. 참여자에게는 반려견 건강검진과 다양한 선물 등 혜택을 준다는 방침이다.

참여 조건은 2~8세 25kg 이상 대형견이다. 직접 참여하지 않더라도 전용 홈페이지를 통해 응원 이벤트 등에 동참할 수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부족한 반려견 헌혈 인식 제고와 헌혈 인프라 확충에 기여하고 현대차 모빌리티의 다양한 역할을 통해 보다 따뜻한 사회를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