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동영상 1개에 3000만 원" 엄창난 수입 자랑하는 도티

신지연

@

기사입력 : 2019-09-15 10:13

(사진: 도티 SNS)

[한국금융신문 신지연 기자]
예능 프로그램에서 콘텐츠 크리에이터 도티의 일상을 공개했다.

14일 방영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유명 콘텐츠 크리에이터 도티의 일상이 담긴 영상을 전했다.

이날 일상을 공개한 도티는 200만 명이 넘는 구독자를 지닌 콘텐츠 크리에이터로 동영상 공유서비스 'Youtube'에서 활동하고 있다.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그의 생활이 소개되며 대중의 관심이 커지며 도티의 수입에 대한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정확한 도티의 수입을 확인할 수는 없지만 콘텐츠 크리에이터를 분석한 자료를 제공하는 '녹스 인플루언서'에서는 'Youtube'를 통해 도티가 올리는 수익이 한 달에 4546만 원 정도로 추정했다.

게다가 해당 업체는 도티가 'Youtube'에 업로드하는 동영상 1개당 광고 등을 통해 약 3900만 원을 올릴 것이라 예측해 그의 월 수익은 1억 원을 넘길 것으로 전해졌다.

신지연 기자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