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동대문 최강자는 누구인가?' 경희대, 서울시립대, 한국외대 첫 교류전...축구, 농구, E스포츠 등

오승혁 기자

osh0407@

기사입력 : 2019-08-20 16:41

연고전(고연전)과 같은 대학 문화의 새로운 장으로 자리잡을 수 있을까

△경희대, 서울시립대, 한국외국어대의 첫 교류전인 역동전의 포스터/사진=오승혁 기자(자료 편집)

[한국금융신문 오승혁 기자]
경희대, 서울시립대, 한국외국어대가 첫 교류전을 9월 23일부터 27일까지 5일에 걸쳐 펼친다.

서울 동대문구에 서로 이웃해있지만 연세대, 서강대, 홍익대, 이화여대 등 학교가 모여있어 신촌 연합 동아리 등 활발한 교류가 이어지는 신촌과 달리 상대적으로 교류가 적었던 세 대학은 스포츠와 E스포츠를 기반으로 연고전(고연전)과 같은 연합 체전 문화를 창조하고 친목을 도모하겠다는 목적으로 이 행사는 기획되었다고 전해진다.

대회의 이름은 '역동전'으로 정해졌으며 3개 대학의 총학생회, 동아리연합회, 스포츠 기획 단체가 함께 주최하며 이들은 '우리가 움직이고 감동시키다'는 의미를 담은 '위 무브(We Move)'로 정해졌다.

종목은 남여 축구, 농구, 혼성 테니스, 여성 피구와 리그 오브 레전드, 오버워치, 카트라이더와 같은 E스포츠까지 총 8개로 짜여졌다.

각 대학의 선발전을 거쳐 올라온 대표팀은 내달 9일 서울시립대에서 출정식을 하고 10일부터 18일까지 리그 방식으로 예선을 치른 뒤 종목별 예선을 통과한 두 개 팀이 23~27일에 열리는 결승전에서 승자를 가린다.

이외에도 동아리별 공연 축제인 악동제, 학술제인 감동제까지 진행되어 행사의 규모와 구성을 더한다.

이처럼 올해 처음으로 시행되는 역동제가 10년, 20년 후에도 계속 이어져 연고전과 같은 위치에 오를 수 있을지 그 귀추가 주목된다.

오승혁 기자 osh040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