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하나생명 주재중 사장, 업계 최초 '달러 ELS'에 투자하는 비과세 변액보험 출시

장호성 기자

hs6776@

기사입력 : 2019-05-27 09:20

(무)ELS의 정석 변액보험(달러형)

△사진=하나생명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하나생명(대표이사 주재중)이 업계 최초로 보험료 납입부터 계약자적립금의 인출 등 계약과 관련한 모든 지급이 미국달러(USD)로 이루어지는 달러ELS기초 변액저축보험 상품인 (무)ELS의 정석 변액보험(달러형)을 출시하여 27일부터 판매한다.

(무)ELS의 정석 변액보험(달러형)은 적극적인 달러ELS펀드 운용을 통해 수익률은 높이고, 목표수익률 채권형 펀드 자동변경 기능을 통해 투자안정성을 제고하며, 환차익의 기회도 보너스로 얻을 수 있는 상품이다.

이 상품은 조기 상환 배리어가 낮은 3년만기 주가지수달러ELS거치형에 투자하여, 빠르게 조기상환을 할 수 있도록 하고, 조기/만기 상환시 원리금을 재투자(snowball)하는 운용방식을 채택해 투자 수익을 극대화했다.

환율 변동성에 따른 수익의 기회를 추가로 얻을 수 있고, 달러 상승시 자산 가치의 보전은 물론 달러예금 대비 높은 수익률을 손님에게 제공한다. 또한 위험을 줄여주는 안전장치를 마련해 자산가치가 하락하지 않도록, 계약일 이후 3년 이상 경과된 계약이나 계약자가 선택한 목표수익률에 도달한 경우에는 채권형 펀드자동변경을 활용하여 투자의 안정성을 높일 수 있도록 했다.

(무)ELS의 정석 변액보험(달러형)은 손님의 위험 성향에 따라 주가지수달러ELS거치형과 달러단기채권형을 선택할 수 있으며 중도인출이나 추가납입 기능을 활용하여 장기투자 시에도 목적자금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했다. 만15세부터 80세까지 가입이 가능한 일시납 상품으로 기본보험료는 USD 5,000달러 이상이며, 연간 12회까지 수수료 없이 펀드 변경이 가능하여 수수료에 대한 부담도 없앴다.

하나생명 변액보험자산운용부 고안조 본부장은 “이번에 출시한 (무)ELS의 정석 변액보험(달러형)은 기존에 달러 예금이나 달러 저축보다 높은 수익률을 기대하는 손님에게 적합한 상품”이라며 “달러라는 안전자산을 확보할 수 있음은 물론, ELS 투자기법으로 투자 위험을 낮추고, 일정조건 충족시 비과세 혜택까지 챙길 수 있는 상품”이라고 설명했다.

이 상품은 하나생명의 방카슈랑스 채널인 KEB하나은행을 통하여 가입할 수 있다.

장호성 기자 hs6776@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