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최정우 포스코, ‘미세먼지연구센터’ 신설…전문가 10명과 미세먼지 해결 나서

박주석 기자

jspark@

기사입력 : 2019-05-09 16:52

RIST가 5월 9일 광양분원에서 '미세먼지연구센터' 현판 제막식을 실시했다. 장인화 포스코 사장(왼쪽에서 세 번째), 유성 RIST 원장(오른쪽에서 세 번째). (사진=포스코)

[한국금융신문 박주석 기자]
포스코그룹의 기술연구소 역할을 하고 있는 RIST(포항산업과학연구원)가 최근 심각한 사회문제로 떠오른 미세먼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미세먼지연구센터’를 설립했다고 9일 알렸다.

RIST 미세먼지연구센터는 산업 전반에 적용 가능한 미세먼지 저감기술을 개발하기 위해 화학, 화공, 환경, 연소 관련 박사급 인력 10여명으로 구성됐다.

RIST는 9일 광양분원에서 미세먼지연구센터 현판 제막식을 갖고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한 본격 운영에 돌입했다. 이날 현판제막식은 센터 운영계획 보고와 현판 제막식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장인화 포스코 사장, 이시우 광양제철소장, 유성 RIST 원장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우선 ▲다양한 산업공정에 적용이 가능한 초미세먼지 포집용 고효율 집진기술 ▲질소산화물과 황산화물을 제거할 수 있는 새로운 청정시스템 ▲연소과정에서 발생하는 질소산화물을 낮은 비용으로 저감할 수 있는 기술 ▲IoT를 활용한 집진기 운전 자동제어기술 등에 대한 개발을 추진한다. 이렇게 개발된 기술은 포스코 포항•광양제철소에 우선 적용한다. 기술 검증을 완료하고 국가 환경 개선에 기여할 수 있도록 국내외 산업 현장에도 보급할 예정이다.

최신 미세먼지 측정•분석 기술을 도입한다. 주변지역에 미치는 환경영향 평가를 통해 제철소 환경개선활동이 지속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RIST 미세먼지연구센터는 정부부처 및 서울대, KC코트렐 등 국내외 최고 연구기관 및 전문가들과도 미세먼지 해결을 위한 공동 연구도 적극 추진할 예정이다.

고동준 RIST 미세먼지연구센터장은 “금번 미세먼지연구센터의 설립을 통해 RIST와 포스코의 연구개발 역량을 결집하여, 국가적 난제인 미세먼지 문제 해결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박주석 기자 jspark@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