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현대차, 팰리세이드에 '스노우 모드' 탑재...성능테스트 영상 공개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18-11-20 09:29

현대차가 팰리세이드에 탑재될 '스노우 모드' 성능테스트를 하고 있다. 출처=현대차.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현대자동차가 이번달 말 공개할 플래그십 SUV 팰리세이드에 '스노우 모드'가 탑재된다.

현대자동차는 대형 SUV 팰리세이드에 새롭게 장착될 스노우 모드 실험 영상을 자사 미디어 채널인 HMG TV와 공식 SNS를 통해 20일 공개했다.

성능 테스트는 북극권에 근접한 스웨덴 북부의 소도시 아르예플로그에서 진행됐다. 겨울에 최저 영하 40도까지 내려가는 혹한지역으로 눈길과 빙판 언덕 등 자동차 주행에 가혹한 조건을 갖추고 있다. 현대차의 스노우 모드는 이런 환경에서도 주행이 가능하도록 각 휠의 구동력을 신속하게 제어한다.

스노우 모드는 4개의 바퀴 중 일부가 눈길에서 헛돌거나 공중에 떴을 때 상대적으로 접지력이 높은 나머지 바퀴에 동력을 집중시켜 험로 탈출을 도와주는 기능이다.

현대차는 "항시 4륜 구동(AWD) 상태로 눈길을 주행하던 팰리세이드의 왼쪽 뒷바퀴가 공중에 떠서 헛도는 상황인데 차량 센서가 0.02초 만에 이를 인식하고 구동력 제어가 시작된다"며 "제어 과정은 우선 전륜의 구동력 일부를 후륜으로 이동시키고, 이는 다시 접지력이 양호한 바퀴로 신속하게 전달돼 일반 AWD으로는 탈출하기 힘든 상황을 헤쳐 나오게 된다"고 설명했다.

스노우 모드는 AWD의 구동력 배분과 자동차 전자제어장치(ECU)의 엔진 토크 및 응답성 제어, 자동변속기 제어장치(TCU)의 변속패턴 제어, 전자식 주행 안정화 컨트롤(ESCl) 제동 제어 등 네 가지 기술이 유기적으로 상호작용하며 작동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팰리세이드는 11월 28일(현지시간) 미국 LA오토쇼에서 전세계 최초로 공개될 예정이며, 곧이어 국내 고객을 위한 사전계약 접수를 시작한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