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2018 국감] 최종구 "우리은행 지배구조 의견, 주주로서 타당"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18-10-26 11:46

최종구 금융위원장(사진 가운데)이 26일 여의도 국회 정무위원회 종합국정감사에 출석해 의원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 사진= 금융위원회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지주사 전환을 추진중인 우리은행의 지배구조 관련해 의견을 내는 것은 "주주로서 책임이고 타당하다"고 밝혔다.

최종구 위원장은 26일 열린 국회 정무위원회의 금융위원회 국정감사에서 김종석 자유한국당 의원이 "1년 전 최종구 위원장이 우리은행 경영 간섭하지 않겠다고 했는데 최근 지배구조와 관련 의견을 낼 수 있다고 하고 있다"고 지적한 데 대해 이같이 밝혔다.

최종구 위원장은 "우리은행 자율 경영원칙은 변함이 없다"면서도 "정부는 (예금보험공사를 통해) 우리은행 18.43% 잔여 지분 주주이고 국민 재산인 공적자금 회수를 위해 주주로서 책임이 있으므로 이와 직결된 지배구조 관련 대응은 타당하다"고 강조했다.

최종구 위원장은 "(우리은행 지배구조 관련) 의견을 어떻게 전달할 지는 생각 중이다"고 덧붙였다.

한편, 우리은행은 이날 열리는 정기 이사회에서 지주사 전환에 따른 회장-행장 겸직 여부 등 지배구조 관련 논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