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DB손보, 창립 60주년 기념 참좋은운전자보험 개정 출시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22-10-07 09:09

낙하물 사고 차량수리비용 지원

DB손보는 창립 60주년을 기념해 다양한 신담보를 탑재, 운전자보험을 개정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사진=DB손해보험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DB손해보험(대표이사 부회장 김정남)이 창립 60주년 기념 참좋은운전자보험을 개정해 출시했다.

DB손보는 창립 60주년을 기념해 다양한 신담보를 탑재, 운전자보험을 개정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한문철TV’에서 10년 넘게 고통사고 분석을 진행해온 한문철 변호사가 수 많은 사고를 접하면서 느꼈던 다양한 상품 아이디어를 제안하면서, 운전자보험의“변호사선임비용”과 “교통사고처리지원금”등의 담보 보장을 대폭 강화했다.

‘변호사선임비용’은 기존에는 구속 또는 검찰에 의해 공소 제기된 경우 그리고 약식기소 후 재판이 진행되는 경우에만 보장이 됐으나, 이번 개정을 통해 약식기소나 불기소 단계는 물론 경찰조사(불송치) 단계에서 변호사를 선임한 비용까지 보장이 가능 해졌다. 보장금액 또한 타인사망 및 중대 법규위반 사고에 대해 최대 5000만원까지 보장하여 업계 최고 수준을 자랑한다.

‘교통사고처리지원금’ 담보는 오는 12월 시행될 공탁법 개정에 발 맞추어 공탁금 선지급 제도를 도입했다.

교통사고가 발생하고 공탁을 진행하게 될 경우, 현재는 피해자가 공탁금을 출급한 이후 ‘공탁금 출급 확인서’를 제출해야만 보험금 지급이 가능하지만 이번 선지급 제도를 통하여 공탁을 신청할 때부터 최대 50%를 먼저 지급받을 수 있게 됐다.

최근 판스프링 사고 등으로 이슈가 되고 있는 낙하물 사고 및 야생동물 로드킬 사고에 대한 부상치료비와 차량손해 위로금도 신규로 개발하여, 운전자 보험의 다양한 보장을 더욱 강화했다.

DB손보는 이러한 신담보 개발에 힘입어 최근 한문철TV(대표 한문철 변호사)와 운전자보험 공동마케팅을 위한 업무제휴도 진행했다. 양 사는 업무제휴를 통해 각 사가 보유한 전문 역량을 결집하여, 고객가치를 더욱 제고할 수 있는 신담보 개발과 공동마케팅을 전개할 예정이다.

DB손보 관계자는 “이번 운전자보험 상품 개정으로 업계 최고의 상품경쟁력을 갖추게 되었으며 앞으로도 고객에게 한발 더 다가갈 수 있는 신담보를 지속적으로 개발하겠다”라고 밝혔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