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금감원, 금주 '공매도조사팀' 신설…불법·불공정 행위 엄정 대응(종합)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2-08-29 12:11

'공매도 집중' 모건스탠리 등 외국계 증권사 검사 착수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여의도 금융감독원 / 사진= 한국금융신문

여의도 금융감독원 / 사진= 한국금융신문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금융감독원(원장 이복현닫기이복현기사 모아보기)이 이번주에 ‘공매도조사팀’을 신설해 가동한다.

금감원은 공매도 거래가 집중된 것으로 알려진 외국계 증권사에 대한 검사에 착수했다.

금감원은 29일 이복현 원장 주재로 잭슨홀 미팅 이후 '긴급 금융시장 상황 점검회의'를 열고 "‘공매도조사팀’을 금주 내 신설·가동해 불법공매도를 신속하게 조사하고 불법·불공정 행위를 엄정히 처벌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앞서 이복현 원장은 지난 16일 출입기자단 간담회에서 "주식 하락 국면에서 공매도가 집중된 기관, 증권사에 대한 실태 점검이 필요하다"고 말한 바 있다.

금융권에 따르면, 금감원은 최근 모건스탠리에 대한 수시검사에 돌입하는 등 외국계 증권사를 대상으로 공매도 실태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모건스탠리는 공매도 물량이 가장 많은 곳으로 알려져 있다.

한국거래소에서 불법 공매도 의심 거래를 적발해 관계기관에 통보하고 이첩하는 가운데 금감원도 불법 공매도 엄정 처벌 의지를 강조하고 있다.

이복현 원장은 이날 회의에서 "불법공매도 조사 강화뿐만 아니라 공매도 시장 실태에 관한 감독 및 검사 역량을 집중해 운영상 왜곡된 부분을 바로 잡을 수 있도록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오늘의 뉴스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