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부산은행, 지방은행 최초 ‘HUG 표준PF’ 주관 금융사 선정

김관주 기자

gjoo@

기사입력 : 2022-07-04 17:24

부산은행 본점 외관. / 사진제공=부산은행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관주 기자]
BNK부산은행(은행장 안감찬)이 4일 지방은행 최초로 주택도시보증공사(HUG) ‘표준PF(프로젝트 파이낸싱) 및 후분양 표준PF’ 대출의 주관 금융기관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부산은행은 오는 6일부터 2년간 분양보증(후분양 포함) 및 임대보증금보증 대상이 되는 각종 주택사업의 사업자(시행사·시공사) 등에 대한 PF 대출을 담당하게 된다.

서민경제, 중소주택업체, 협력업체 상생을 위해 출시된 PF는 사업장별 금리 차등 없이 HUG의 보증 시 표준화된 금리 제공과 각종 수수료 면제 등 주택업계의 애로사항을 해소하기 위한 상품이다.

손대진 부산은행 투자금융그룹장은 “불확실한 금융환경 속에서 지역 중소 주택사업자에 대한 안정적인 자금조달 지원을 위해 주관 금융기관 선정에 참여했다”며 “이번 주관금융기관 선정을 계기로 지역의 중소 주택사업자와 상생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관주 기자 gjoo@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